메뉴 건너뛰기

거제포토 홈





간월암의 유래

이곳은 이태조의 왕사 무학스님이 창건한 암자로서
당시에 무학스님이 이곳에서 달을보고
홓연히 깨치셨다 하여 암자이름을 간월암 이라하고
따라서 섬 이름도 간월도라 하다

무학스님은 충남 서산군 인지면 모월리가 고향이고
스님이 아직 어머니 태중에 계실때
부친이 보시던 동사에 잘못되어 국채가 생긴지라
빛을 갚을길 없어 피신하다

사령이 부인을 대신 호송하여 서신 현감으로 가던중
갑자기 신기를 느껴 쉴곳을 찿게되었어나
엄동설한이라 적설이 산천에 찿는데 오직 한곳이
기이하게 눈이 없어 마침내 이곳에서 몸을풀고

아해를 옷가지로 덮어두고 현감에 이르니
원이 부인이 몹시 피로해 함을 이상히여겨
그 연유를 물어 알고 인간의 도리 어찌 이럴수있으랴 하며
곳 사령을 아해 있는곳에 보내니

큰 학이 두날개로 깔고 덮어 아해를 보호하고 있는지라
돌아와 이사실을 이야기하니
원이 크게 상서한 일이라 하였다
후에 무학스님이 출태한곳을 학돌재라 하다
무학이 이십세에 나옹스님으로 인하여 출가하다

이때가 고려 공민왕 3년 서기 1353년 경이다 스님은
이곳간월암이 토굴을 지어 열심히수도하던
차 달을보고 도를 깨치시니 나옹스님이 더배울것이 없다하여
법호를 무학(無學)으로 지어주시다

고려의 국운도 저물어갈 무렵 스님게서는 함경도 고원 백연암에서 이성계 에게
500 일 기도를 올리게 하였으니 기도 마치는 달
이성계가 얻은 석가래 세개를 짊어진 이상한 꿈을
해몽하시고 이미 이태조가 될것을 짐작 하셨다
이태조가 등극한후 무학스님게서는

한양 터를 짚으시고 창여문을 첯자로 하시고 경북궁을 28간 반으로 하시니
이미 28대의 왕운을 짐작한 것이였다
당시에 간월도 황노등은 사패지로 정하여 스님게 드렸어며 많은 수도인이
이곳 간월암 에서 득력을 하였던 것이다

그후 이조 말엽에 이 암자가 완전 퇴패된 것을
서기1941년 송민공 선사게서 선승의 안목을 기리시며복구하실뜻을
비추시매 마벽초 선사게서 그뜻을 받들어 크게 중창하여
오늘에 이러고 있으니 대저 도인 난곳이 있으리오마는

이곳처럼 지리와 명기가 빛나는 곳도 드물것이니라
무지개처럼 아름다운 섬들이 이곳을 애워쌓고
그속에 한송이연화가 피었어니 멀리찿는 마음의고향이 바로예요
적멸보궁이 또한 이자리가 이니겠는가?

※ 이글은 위에있는 사진중 아래 사진 속에있는 게시판 내용을 옴겨 적은 것으로
글을 읽으실때 문맥이나 문법이 이상한 내용들이 있습니다 만
저는 게시판에 있는글을 그데로 옴긴 것입니다
잘못 고쳐적다가 원문을 회손할 우려가 있어 그데로 옴겨적은 것이니
이해 하시면서 읽어 주셨어면 합니다

옥순룡

2005.11.14 13:09:04
*.104.250.34

우리나라에도 프랑스처럼 이렇게 아름다운 곳이
있었다니 정말 놀랍습니다.
만조의 간월암이 멋집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희망과 꿈을 실어다 주는 복수초 file

  • 옥건수
  • 조회 수 9624

희망과 꿈을 실어다주는 복수초(福壽草) 현재 내가 자리하고 있는 곳이 거제도라 복수초를 볼 수 없어 나와 뜻을 같이하는 동지와 복수초 사냥을 위해 전라도 OOOO 지역에 탐사를 나섰다. 신비와 기대에 부풀은 3-4시간은 거리는 왠지 멀기만 느껴지는지-----...

가을이 오면 file

  • 옥건수
  • 조회 수 7900

가을이 오면 가을에 편지를 하겠어요 누구라도 그대가 되어 받아 주세요. 낙엽이 쌓이는 날 외로워 여자가 아름다워요 고은이가 아니더라도 가을 오면 빛바랜 추억을 회상하며 세월의 무상함을 달래보곤 한다 작열하는 태양 싱그러운 풀 내음이 어느센가 훌쩍...

거제의 벚꽃 길을 따라 file

  • 옥건수
  • 조회 수 5143

봄의 시작과 함께 진해 벚꽃맞이를 비롯하여 전국이 벚꽃축제로 들뜨게 된다. 거의 동시에 이웃 일본에서도 벚꽃축제가 남쪽의 구주에서 북쪽 끝인 북해도까지 거의 한 달에 걸쳐 법석을 이룬다. 그렇다면 벚꽃은 한일 공유의 꽃인가? 아마 꽃이 너무 화려하...

백두산의 꽃 file [1]

  • 옥건수
  • 조회 수 9048

백두산을 다녀와서 사학자이자 문인이 육당 최남선씨는 1926년 백두산에 오르고 백두산근참기라는 기행문을 남겼다. A4 서른 두장 분량의 긴 내용 중 일부를 보면 바람이 냅다 분다 모래와 돌이 날려와 때려서 얼굴을 내어 놓을 수가 없다. 비마저 온다 대번...

쓰미마쎙~ 제 3편 file

  • 옥순룡
  • 조회 수 14585

쓰미마쎙~ 제 3편 (감사합니다) 2005년 1월 9일 오늘은 2박3일 일정의 마지막 날로서 조식 후 후쿠오카로 이동한다. 학문의 신을 모시는 태재부 천망궁을 관광하고 베이사이드 플레이스, 하카다 타워, 하카다 국제여객 터미널로 이동 귀국할 예정이다. 태재부...

쓰미마쎙~ 제 2편 file

  • 옥순룡
  • 조회 수 7934

쓰미마쎙~ 제 2편 (감사합니다) 2005년 1월 8일 새벽에 기상하여 어제 저녁8층 옥상에서 한 노천탕 (월견초) 에 올라갔다. 그런데 다른 친구들은 모두 1층 사우나에 갔는지 보이지 않는다. 혼자서 노천탕에 몸을 담구고 여명이 밝아오는 벳부의 항을 내려다보...

쓰미마쎙~ 제 1편 (감사합니다) file

  • 옥순룡
  • 조회 수 8132

쓰미마쎙~ 제 1편 (감사합니다) 2005년 1월 7일 다른 여러 나라는 몇 군데 가보았어도 가깝고도 먼 나라 일본, 그 일본을 일본은 가볼 생각은 왜 해보지 않았는지 나 자신도 의아하다 . 가까우니 언제라도 가볼 기회가 있는 나라라고 쉽게 생각해서 이었을까....

신짜오~~~ 제12편(마지막 편) file

  • 옥순룡
  • 조회 수 7103

신짜오~~~ 제12편(마지막 편) # 제6일/ 11월 29일 운전기사는 운행 중에 반대편 차선에서 운행하는 자기 회사나 동료의 버스가 지나가면 일일이 손을 흔들어 반가움을 표시하여 준다. 우리나라도 예전에는 버스 기사들끼리 지나치면서 손을 흔들어 인사 하는 ...

신짜오~~~ 제11편(하롱베이) file

  • 옥순룡
  • 조회 수 10331

신짜오~~~ 제11편(하롱베이) # 제5일/ 11월 28일 조식을 호텔식으로 하고 호텔 로비에서 버스를 기다리는 틈을 이용해 방여사가 개인 인물사진을 촬영하고 싶다고 하였다. 입고 있는 의상의 색상이 좋지 않아 사이공에서 구입한 아오자이 의상을 다시 바꿔 입...

신짜오~~~ 제10편(하노이-하롱베이) file

  • 옥순룡
  • 조회 수 12211

신짜오~~~ 제10편(하노이-하롱베이) # 제4일/ 11월 27일 대나무 악기가 음질이 이렇게 좋은지 처음 알았다. 우리나라 대표곡인 아리랑 연주로 마지막 공연을 마쳤는데 마치고 나니 공연료를 받는 모자가 돌려져서 1달러씩 공연료를 주었다. 연주하는 악사들과...

신짜오~~~ 제9편 (하노이) file

  • 옥순룡
  • 조회 수 7515

신짜오~~~ 제9편 (하노이) # 제4일/ 11월 27일 하노이 “노이바이” 공항에서 하노이를 들어오는 길은 두 시간 정도 소요되었는데 컨디션이 좋지 않아서 그런지 너무 지루하고 힘들었다. 대우에서 직영하는 하노이 대우 호텔은 크고 넓고 시설이 국내의 고급호...

섭섭하이.~~ 제8편 file

  • 옥순룡
  • 조회 수 7433

섭섭하이.~~ 제8편(“섭섭하이.는 캄보디아 어로 안녕하십니까? ) # 제3일/ 11월 26일 캄보디아에서 땅을 사려면 명의를 빌려주는 법인체를 통해서 매입하여야 한다. 그러나 땅의 임대 방법도 있다. 임대 최장 기간은 90년이다. 다시 한번 갱신하면 180년이므...

섭섭하이.~~ 제7편 file

  • 옥순룡
  • 조회 수 7583

섭섭하이.~~ 제7편(“섭섭하이.는 캄보디아 어로 안녕하십니까? ) # 제3일/ 11월 26일 현재 캄보디아에서는 왕자가 26명인데 유네스코에서 인정하는 왕자는 8명이라고 한다. 그리고 앙코르왓의 유적에 대한 문헌은 거의 없다고 한다. 원나라의 사신이었던 주달...

김수연명창 춘향가 완창 발표회를 보고... file [1]

  • 강충세
  • 조회 수 16342

명창 김수연선생은 1947년 군산서 출생하여 지금도 서울서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는 판소리의 명창이다. 일찌기 박초월과 성우향 명창 문하에서 판소리를 공부했으며 1989년에는전주 대사습 판소리 명창부 대통령상을 수상했다. 현재는 여러 대학의 강의를 맡...

섭섭하이.~~ 제6편 file

  • 옥순룡
  • 조회 수 7397

섭섭하이.~~ 제6편(“섭섭하이.는 캄보디아 어로 안녕하십니까? ) # 제3일/ 11월 26일 모닝콜은 5시, 6시부터 식사시간, 출발은 7시이다. 밤새도록 배가 아프고 설사를 해서 숙면을 취하지 못하니 몸이 피곤하였다. 호텔에서 아내 와 흰죽으로만 식사를 마치고...

섭섭하이.~~ 제5편(“섭섭하이”는 캄보디아 어로 안녕하십니까? ) file

  • 옥순룡
  • 조회 수 8443

섭섭하이.~~ 제5편(“섭섭하이”는 캄보디아 어로 안녕하십니까? ) # 제2일/ 11월 25일 우리 일행은 곧 캄보디아 씨엠립으로 향하는 비행기에 탑승했는데 이 공항에서도 카메라 다리를 기내 탁송으로 하라는 승무원의 안내가 있어서 기내 탁송 수속으로 처리하...

간월암 file [1]

  • 달빛사랑/한홍섭
  • 조회 수 7961

간월암의 유래 이곳은 이태조의 왕사 무학스님이 창건한 암자로서 당시에 무학스님이 이곳에서 달을보고 홓연히 깨치셨다 하여 암자이름을 간월암 이라하고 따라서 섬 이름도 간월도라 하다 무학스님은 충남 서산군 인지면 모월리가 고향이고 스님이 아...

Do you know the Hindukush Range ? file [2]

  • 이남석
  • 조회 수 7375

Dear Master Photographer 옥순룡 Some people say most countries especially located at middle east or asia are dangerous land to trip. Maybe I think it is cause that most middle east countries include Kuweit or Afghanistan has strong connecti...

신짜오~~~ 제4편 file

  • 옥순룡
  • 조회 수 7645

신짜오~~~ 제4편 # 제2일/ 11월 25일 땅굴 관광을 마치고 우리 일행은 다시 사이공으로 점심식사를 하기 위해 이동 하였다. 1차 인도차이나 전쟁은 프랑스와 베트남 간의 전쟁이다. 이 전쟁을 끝낸 전투는 디엔비엔푸(Dien Bien Phu) 『 베트남 북서부, 라오...

신짜오~~~~~~ 제3편 file [1]

  • 옥순룡
  • 조회 수 6521

신짜오~~~ 제3편 # 제2일/ 11월 25일 6시 30분에 모닝콜이 울려 일어나 커튼을 젖혀보니 창밖으로 보이는 아침 일출은 구름이 하늘 전체에 엷게 깔려 흐릿한 여명으로 시작되고 있었다. 호치민시 대부분의 건물이 단층 건물로 지어져 넓게 보인다. 간간이 몇 ...